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동주택 품질검수 제도’ 입주민 큰 호응

기사승인 [1139호] 2019.10.02  17:22:01

공유
default_news_ad1

- 준공 전 점검으로 민원 예방 및 고품질 주택건설

울산시 

울산시(시장 송철호)가 지난해부터 시행 중인 ‘공동주택 품질검수 제도’가 입주 예정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제도는 입주민과 시공자 간 분쟁을 예방하고 주요 하자와 민원 해결을 통한 고품질의 공동주택 건설로 입주민들에게 쾌적하고 살기 좋은 단지를 제공하기 위해 도입했다. 
시는 이 제도 시행을 위해 건축시공, 구조, 토목, 조경, 전기, 기계, 소방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 50명의 품질검수단 위원을 구성해 운영 중이다. 현장 점검 시 해당 아파트 입주 예정자도 함께 참여한다.
품질검수단은 가구 내부 전용부분뿐만 아니라 공동주택 외부 공용부분, 주차장 시설, 조경 및 부대시설 등 단지 전반을 점검해 주요 결함과 하자에 대한 시정권고와 관리자문을 하고 있다. 특히 지적사항의 조치로 아파트 품질 향상이 이뤄져 입주 예정자들로부터 호응도가 매우 높다
검수 대상은 당초 500가구 이상 공동주택을 신청받아 품질검수를 실시했으나 올해 7월부터는 150가구 이상으로 확대해 사용검사 신청 전에 품질검수단 위원이 분야별로 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2018년 시행 이후 올해 9월 말까지 총 17개 단지에 품질검수를 완료했으며 올 연말까지 4개 단지를 추가 완료할 예정이다.

 

울산 윤종권 기자 ulsan-yu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