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공의 이익에 중점 둔 공동주택 정책 논의할 것”

기사승인 [1126호] 2019.06.19  13:59:40

공유
default_news_ad1

- 더불어민주당 주택관리특별위원회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주택관리특별위원회는 지난달 27일 부산시당 회의실에서 특별위원 임명장 수여 및 정책제안 등을 중심으로 한 활동에 관한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
이날 회의에서 위원장에 더불어민주당 해운대구의회 최은영 의원, 부위원장에 대한주택관리사협회 김홍환 부산시회장, 박태호 전 부회장, 박필숙 전 여성회장, 위원에 백성태 전 이사, 구기회 전 부회장, 이성경 정책조력위원, 박우철 해운대을 상무위원, 하재국 전 임원, 강미정 여성회장, 최정철 사무국장, 김준기 북구지부장, 최성진 사상지부장, 본지 고재용 기자 등이 임명장을 수여받고 정책 제안과 그에 필요한 활동사항 등을 논의했다.
최은영 위원장은 정책 제안으로 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와 공동주택 상담실 설치사업, 소규모 공동주택 지원사업,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사업, 공동주택 전기료 부과방식 변경 사업 등을 설명하고 “단체의 이익이 아닌 공공의 이익에 중점을 두고 필요한 역할과 제도 발전을 위해 노력하자”고 말했다.
김홍환 부산시회장은 “이제 공동주택은 관리의 시대”라며 “관리비 절감과 입주민의 권익향상을 위한 제반 주거문화 향상이 필요한 때”라고 말했다. 특히 “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 등의 설립을 위한 예산의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관련 조례의 개정을 통해 공익에 적합한 정책이 펼쳐질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부산 고재용 기자 mesotoo@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