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술의전당과 ‘취약계층 문화지원’ 업무협약

기사승인 [1147호] 2019.11.27  14:06:27

공유
default_news_ad1

- 임대주택 입주민 등 문화소외계층 발굴‧무료공연 제공

 

LH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변창흠)는 지난 15일 서울 서초구 소재 예술의전당과 취약계층 문화혜택 제공을 위한 ‘주거복지에 문화예술을 더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이번 협약은 상대적으로 문화예술을 향유할 기회가 많지 않은 임대주택 입주민 등에게 ‘문화·예술 공연 관람기회’를 제공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양 기관 사업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했다.
LH와 예술의전당은 지난 6월부터 약 5개월간 400명 이상의 임대주택 입주민을 선정해 연극·마술쇼·콘서트 등 각종 문화공연을 제공하는 ‘문화햇살사업’을 추진한 바 있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상자를 확대하는 등 취약계층 문화지원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협약에 따라 LH는 입주민·감정노동자 등 문화소외계층 발굴과 예술의전당 주력사업(SAC on Screen, 영상화 사업)에 대한 홍보를, 예술의전당은 무료공연 제공 및 공연시설을 활용한 LH 주거복지사업을 상호 협력해 추진한다.
LH는 이번 협약을 통해 주거복지 전문기관으로서 취약계층 주거안정뿐만 아니라 문화·교육·건강 등 다양한 사회복지서비스를 종합적으로 연계하는 플랫폼 역할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LH 변창흠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더 많은 입주민들에게 공연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LH 주거복지사업 홍보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온영란 기자 oyr@hapt.co.kr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